[Click ToTo 스포츠뉴스] 1956년 마스터스 우승자 잭 버크, 키스로 봉한 우승

RYANTHEME_dhcvz718
스포츠뉴스

[Click ToTo 스포츠뉴스] 1956년 마스터스 우승자 잭 버크, 키스로 봉한 우승

클릭토토팀장 0 148 0

08923c99ebc30b7c44793098149d7ff6_1583976776_4144.png
 

미국골프다이제스트가 창간 70주년을 기념해 보관된 기록을 돌아봤다. 위 사진은 1956년 4월 8일 오거스타내셔널골프클럽에서 잭 버크 주니어가 아냐 아일린에게 키스를 하고 있는 장면이다. 남의 시선을 전혀 의식하지 못하고 있는 버크의 입장은 충분히 이해할 만했다. 버크는 선두보다 8타 뒤진 상태에서 당시 아마추어였던 켄 벤투리에게 1타, 1955년 우승자인 케리 미들코프에게 2타 차의 승리를 이끌어냈다. 아일린의 오른쪽에 서 있는 사람은 클리퍼드 로버츠 ANGC 회장인데 평소 무뚝뚝한 얼굴이지만 사진 속에서는 환한 웃음을 띠고 있다. 무언가 우스운 말을 건넸음이 분명하다. 심지어 핑커턴 보안요원마저 미소를 띠고 있다. 97세로 생존하고 있는 최고령 마스터스 우승자인 버크는 현재 챔피언스클럽에서 정정한 모습을 보이고 있는데 이곳은 버크가 그린 재킷을 걸친 이듬해 지미 데마렛과 함께 만든 휴스턴의 명문 클럽이다. 버크는 그떄 상황을 회상했다. "마지막 라운드에서 바람이 정말 강하게 불었다. 살아남기위해 노력했고 내가 기록한 71타는 그날 최저 타수 공동 1위였다. 파3, 4번홀에서 드라이버 샷을 한 다음 그린에 볼을 올리기 위해 정확한 웨지샷을 해야했던 기억이 난다." 버크, 그날 키스에 대해 한마디 한다면? "그때 나는 내 캐디한테라도 키스했을 것이다. 난 내가 이겼다는 사실을 믿을 수 없었다. 골퍼에게 마스터스에서 우승한다는 것이 어떤 의미를 가지는지 당신은 이해할 수 없을 거야."


0 Comments
2020.08.31

[사진]차상현 감독, '진지하게'

클릭토토팀장 0    53
2020.08.31

[사진]GS칼텍스, '어렵게 승리했어'

클릭토토팀장 0    46
  메뉴
  통계청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아이카지노사이트
더블유토토사이트
씨엔에스잡스포츠사이트
브로메이저사이트
킹사설사이트
아이카지노사이트
더블유토토사이트
씨엔에스잡스포츠사이트
브로메이저사이트
킹사설사이트